기사 메일전송
  • 이상래
  • 기사등록 2024-06-03 08:22:18
  • 수정 2024-06-03 08:23:13
기사수정

애니플러스의 자회사 로운컴퍼니씨앤씨가 자체 개발한 논스톱 POD 서비스 ‘펭메이커’를 출시했다


서울-애니플러스(코스닥 310200)의 자회사 로운컴퍼니씨앤씨가 자체 개발한 논스톱 POD (Print on Demand) 서비스 ‘펭메이커’를 출시하고 IP (Intellectual Property) 굿즈 제작의 새로운 길 개척에 나선다고 밝혔다.

‘펭메이커’는 EBS (한국교육방송공사)의 ‘펭수’ 콘텐츠 IP를 이용해 나만의 상품을 직접 커스텀하고 만들 수 있는 앱으로, 기성품을 구매할 수밖에 없었던 기존 굿즈보다 더욱 창의적이고 개인화된 경험을 제공한다.

실제 ‘펭메이커’는 디자이너가 된듯한 제작 경험과 비전문가도 손쉽게 이용 가능한 귀엽고 직관적인 편집 UI (User Interface)가 더해져 단기간에 구글스토어 다운로드 5000건을 기록하는 등 펭수 팬들의 초기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앱을 다운받은 고객들은 단순히 이미지를 업로드해 제작됐던 지금까지의 POD 서비스와는 차원이 다른 커스텀 기능으로 자신이 좋아하는 펭수의 모습을 손쉽게 구현할 수 있다는 점에 큰 호응을 나타내고 있으며, 나만의 펭수를 가지게 돼 기쁘다는 반응도 잇따르고 있다.

또한 ‘펭메이커’는 이러한 반응을 단순 디자인과 제작에서 끝내지 않고 앱 내 커뮤니티로 이어가기 위해 직접 디자인한 상품을 다른 사용자들에게 공유할 수 있는 ‘펭메이드 전시관’ 서비스를 제공한다. 펭메이드 전시관은 유저들이 직접 디자인해 올려놓은 상품을 서로 공유하고 마음에 드는 커스텀 디자인이 있는 경우 주문할 수도 있어 마켓으로의 확장 또한 가능하다. 펭수 IP를 기반으로 한 굿즈 시장의 새로운 마켓 커뮤니티를 형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로운컴퍼니씨앤씨는 펭메이드 전시관을 통해 앞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펭메이커’ 개발사 로운컴퍼니씨앤씨는 자체 앱 개발과 생산 설비 기술은 물론, 물류까지 직접 운영하고 있어 프로그램 업데이트와 개선, 상품 최대 생산 능력과 퀄리티가 높으며 다량의 주문도 빠르게 처리가 가능하다. 이러한 자체 제작 시스템은 국내에서 유일무이하다.

현재 로운컴퍼니씨앤씨는 생성형 AI*를 활용한 기능 업데이트도 추진 중이다. 이 기능이 추가되면 AI의 도움을 받아 누구나 세상에 하나뿐인 초개인화된 펭수 굿즈를 만들 수 있다.

로운컴퍼니씨앤씨는 ‘펭메이커’를 시작으로 IP 산업에 새로운 트랜드가 되기 위해 끊임없이 움직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펭메이커’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며, iOS 버전도 6월 중 출시 예정이다.

*생성형 AI는 대규모 데이터와 패턴을 학습하고 기존 데이터를 활용해 이용자의 요구에 따라 새로운 결과를 만들어내는 기술로, 로운컴퍼니씨앤씨의 생성형 AI는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KISTEP)의 2024년 유망기술로 선정됐다.

로운컴퍼니씨앤씨 소개

로운컴퍼니씨앤씨는 ALL-IN-ONE 프로세스를 구축한 종합 디자인 제조회사다. 사업기획 단계부터 연구, 개발, 디자인 단계를 거쳐 제조 생산, 운영관리, 공급유통 단계까지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디자인 역량 강화를 위해 디자인 연구소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rowoon.com


<저작권자 © 포커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ocusmagazine.kr/news/view.php?idx=187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토픽뉴스더보기
리스트페이지_R002
정부24
리스트페이지_004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